애스트럴 체인 클리어 Game

플래티넘 게임즈가 개발, 니어 오토마타의 게임 디자이너였던 타우라 타카히사가 디렉터를 맡게 된 3D 액션 게임.
발매 전부터 캐릭터 디자인이 전영 소녀, 데빌맨 등을 그린 만화가 카츠라 마사카즈라는 사실만으로 굉장히 기대하고 있던 게임이라 바로 플레이를 해봤다.

스토리는 운석 낙하로 이계와 연결되어버린 지구에 출현한 키메라 라고 불리는 우주 생명체에 의해 오염되어 인류는 인공섬 아크로 이주하게 되며
주인공이 소속되어 있는 특수 부대 네우롱은 키메라와 그 영향을 받은 편이체로부터 인류를 지키기 위해 싸우게 된다는 줄거리.

플래티넘 게임즈답게 초반만 잠깐 플레이 해봐도 이건 예사롭지 않다는 인상을 받기에 충분했는데 스위치 게임 답지 않게(?) 비주얼이 상당히 좋은 편이다.
휴대 모드로 플레이 해봐도 하이 퀄리티. 기본적으로 키메라에 대항할 수단을 가진 레기온과 일심동체가 되어 전투를 즐기는 게 핵심인데
레기온의 움직임은 간단한 조작으로 자동으로 싸워주지만 플레이어의 기량에 따라, 굉장히 스타일리쉬 액션이 될 수도 있다.
레기온의 움직임에 맞춰주는 전투도 가능하지만, 반대로 레기온을 직접 지시해서 자유자재로 능숙하게 전투를 이끌어갈 수 있다면 상당한 쾌감을 가져다준다.

동사의 다른 액션 게임과 비교해봐도 꽤 정신없고 카메라가 다이나믹하게 잡아줘서 스피디한 액션이기에 난이도는 조금 어렵다.
플래티넘 작품들이 으레 그렇듯 상급자로 도달하기 위한 액션 조작이 복잡해지고 손이 꼬여서 액션이 익숙하지 않은 유저들을 배려한 수호 모드라는 것도 있다.
플레이를 하다보면서 자연스럽게 눈치채게 되지만 시스템들은 니어 오토마타+메탈기어 라이징+베요네타의 경파스러운 장점을 적절히 섞어놓은 느낌.

물론, 전투가 액션에서 차지하는 파이가 크지만 그 외의 요소도 상당히 잘 짜여진 편인데 SF 분위기를 물씬 풍기는 사건 조사 파트도 재밌다.
키메라의 흔적을 찾기 위해 다양한 레기온이 동원되기도 하고 AR기능을 활용한 아이템 찾기, 스텔스 요소 등등.
맵도 싱글 게임치고 상당히 넓고 즐길 요소가 빽빽하게 차 있어서 하나의 스테이지를 클리어하는데도 꽤 시간이 걸리지만 만족스럽다.
개인적으로 최근 맵만 크고 내용물이 부실한 게임을 워낙 많이 봐와서 본작의 경우는 제법 놀랐다. 본부 기지에서도 할 일이 많으니 어딘가 비어있다는 인상은 받지 않은 듯.

전체적인 템포는 약간 나쁜 편이라 불만이 아주 없는 건 아니지만 대부분의 장점이 단점을 상쇄하고 있어서 총평으로선 상당히 잘 만들어진 게임에는 틀림이 없다.
그리고 한가지 의문인게 국내명은 왜 애스트럴인지 모르겠다. 쓰기도 발음도 아스트랄인데...



데스 스트랜딩 플레이 시연 Game



- 각지에 분리되어 있는 사람들을 하나의 카이럴 통신 네트워크로 연결하기 위해 혼자 배달을 하는 게임

- 배달 물건이 무거울수록 균형 잡기가 힘들고 밸런스를 꾸준히 잡아줘야 한다

- 배달 경로는 자신이 원하는 루트로 정해서 진행 가능.

- 센서를 통해 지형을 분석하여 하얀색 노란색 빨간색으로 나타나게 되며 빨간색 지형으로 가다 넘어지면 배달물이 파손됨.

- UCA라는 독립해서 떨어져서 사는 주민들의 잃어버린 택배물을 배달해주게 되어 친해지면 여러가지 물건을 받을 수 있음.

- 혼자 배달을 하지만 전세계의 유저들과 상호 플레이가 가능

- 센서를 통해 다른 유저들이 지나간 자리나 휴식한 자리를 볼 수 있음

- 오래 걷게 되면서 빨간 지형으로 인해 넘어지게 되면 피로나 다리의 상처가 누적됨.

- 자신이 설치한 로프나 사다리를 다른 유저들도 이용 가능하며 좋아요를 누르거나 받을 수 있음.

- 충전소나 보관소등 설치하면 다른 유저들도 이용 가능.

- 설치한 구조물에서 음악이 커스텀 가능하며, 미우라 다이치나 호시노 겐 등 일본 아티스트들과의 콜라보도 이뤄짐.

- 비가 내리면 BT가 나타남. 비는 일기예보를 통해 미리 파악 가능.

- BB로 감지 가능한 BT는 가만히 있을 때 보이며 움직이면 보이지 않게 됨.

- 기본적으로 BT는 구속은 가능

- 헌터와 같은 특수 BT는 자신의 혈액 폭탄등으로 처치 가능.

- 전투 도중 도움을 요청하면, 다른 유저들이 무기나 폭탄등을 지원받는다

- 피로와 상처를 회복해 주는 다양한 온천이 있으며, 표지판을 설치해서 여러 유저들에게 위치를 알릴 수 있음.

- 다리나 휴게소등 다양한 구조물을 전세계의 유저들이 서로 자원을 넣어 협동해서 건설 가능.

- 탈것을 통해 전세계의 유저가 같은 경로로 다수 지나가게 되면, 처음엔 울퉁불퉁했던 지형도 반듯하게 길이 됨.

- 최종 배달처에 근접 도달하게 되면, 영화적 연출의 카메라 워크와 음악이 흘러나온다

- 에너지 드링크 몬스터, 선그라스, 오토바이등 다양한 업체들과 콜라보를 진행해서 게임 안에 구현

- 샤워를 하고 씻겨낸 오염물들은 무기로 쓸 수 있다

1 2 3 4 5 6 7 8 9 10 다음

PS3 트로피


게임 공략

캐서린 CATHERINE 트랩 액션 게임 전장의발큐리아 발키리 프로파일 실메리아

펼치기&접기 지원 ver 3.1R